마지막 편집 : 2018-06-22 17:50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캐나다 이민은...#12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6-13 19:37:56]
[시사터치 김태훈 캐나다 이야기] = 영화에서 보는 것 같은 고급 콘도(엘리베이터도 집에서 직접 연결 되고 집집마다 관리인도 따로 붙어있는 등)는 가본 적이 없어서 할 말이 없으나 밴쿠버에서 살아본 적이 있는 콘도를
캐나다 이민은...#11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5-15 16:06:12]
[시사터치 김태훈 캐나다 칼럼] = 지난번 타운하우스 이야기를 계속 이어간다. 타운하우스는 집값이 싸고 관리를 해주기 때문에 젊은 층이 첫 번째 주택으로 선호하기도 한다. 관리란 안전에 관한 책임은 본인이 직접 지
캐나다 이민은...#10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4-20 16:32:37]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우리나라도 마찬가지지만 캐나다도 평범한 사람은 집 한 채를 갖고 산다. 그러니 은퇴 후를 생각하는 사람은 집 값이 오르내리는 것이 신경이 쓰일 수밖에 없다. 지난 편에서 집 값이 내려간다
캐나다 이민은...#9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4-15 21:53:57]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캐나다에서 집값이 내려가고 있는 모양이다. 내가 인터넷으로 받아보고 있는 월드인 캐나다에 나온 기사의 일부를 보니 토로토의 부동산 거래가 지난해 대비 약 40%가 감소했다고 한다. 
캐나다 이민은...#8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3-20 18:51:28]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우선 나의 경우에는 집을 선택하고 mortgage를 얻었으니 그 순서대로 설명하자.  집을 고르면 대출을 얻을 은행과 상의하고 집의 상태를 점검하기 위해 주택점검사(우리말로 번역 하는 것도 어
캐나다 이민은...#7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3-09 14:54:59]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캐나다와 우리의 다른 문화를 조금씩 살펴보자. 이번엔 집에 대해 알아보자. 캐나다 주거생활의 주 형태는 단독주택, 옆집과 담을 공유하고 있는 형태의 타운하우스(요즘 우리나라도 조금씩
캐나다 이민은...#6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2-19 02:08:40]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앞에서 밝힌 바와 같이 오래된 이민자들(오래된 이민자뿐 아니라 사람이 전부 그런 것 같기는 하지만)은 존중받고 싶어 하고, 누군가가 떠 받들어주기를 원하는 성향이 있다. 고생해서 이만큼
캐나다 이민은...#5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1-22 09:54:44]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순서가 좀 바뀌었지만 캐나다 교포 사회 내부의 이야기를 안 할 수가 없다. 캐나다 교포 사회도 우리나라처럼 계급(?)이 있을까? 결론을 말하면 있다가 정답이다. 서로 말은 안 하지만 교민의
캐나다 이민은...#4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8-01-10 13:17:31]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졸고를 읽어주시는 독자 여러분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셔서 계획한 일이 순조롭게 잘 진행되기를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세탁소 편 마지막으로 올립니다. 세탁소
캐나다 이민은...#3
김태훈 sisatouch3@daum.net [2017-12-21 13:48:53]
[시사터치 김태훈 칼럼] = 세탁소 디포는 요즘 우리나라에도 많이 생기기 시작했다. 사람들이 자주 찾는 쇼핑몰 같은 곳에서 자기 세탁기계나 다리미 같은 장비 없이 고객이 맡긴 세탁물을 세탁공장에서 세탁해오면 고객

[이전][1][다음]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윤리강령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발행소 : 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32번길 10, 301호(송촌동) 대표전화 : 070-8125-0306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