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편집 : 2018-06-22 17:50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대전>교육
대전고, 우수교사에 대능선생님상 수여
2018-02-21 13:12:43
이용민 기자 yongmin3@daum.net


  

 ▲대전고등학교가 20일 학교 시청각실에서 2017학년도 대능선생님상 수여식을 개최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앞줄 왼쪽부터 세 번째 박용철 대표이사, 다섯 번째 윤호일 변호사, 여섯 번째 이홍구 교장, 사진:대전고)

  [시사터치] = 대전고등학교(교장 이홍구)가 20일(화) 오전 11시 30분 학교 시청각실에서 최우수교사 6명에게 ‘2018년 대능선생님상’을 시상했다고 밝혔다.

  대능선생님상은 대전고 40회 졸업생인 윤호일(법무법인 화우 대표변호사) 동문이 2008학년도부터 10년 동안 후원하기로 협약하고, 학생들의 학업성취도 향상 및 학교발전에 기여한 선생님을 선발해 매년 상패와 1천만 원의 포상금을 지급하는 상이다. 

  올해가 마지막 10번째이지만 윤호일 동문은 대능선생님상이 지속될 수 있도록 대전고 40회 졸업생인 박용철((주)호전실업 대표이사) 동문에게 운영을 인계했고, 향후 5년간 같은 조건으로 후원해 준다는 협약을 체결해 전통을 계속 이어가게 됐다.

  이번 시상식에서 2017학년도 선생님들 중 학력신장 최우수교사 3명(이돈우, 이주현, 강윤모), 학습지도 및 생활지도 최우수교사 2명(이현준, 최돈일), 진로진학지도 최우수교사 1명(최은경) 등 6명이 수상했으며, 서울대에 진학한 김용원 학생에게는 장학금 200만 원이 지급됐다.

  윤호일 동문은 대능선생님상 외에도 지난 1990년도부터 28년간 어려운 후배들을 위해 총 6120여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또 대전고에서는 윤호일 동문의 모교에 대한 사랑, 배려와 나눔의 문화를 확산해 후배들이 선배님을 본받아 사회에 공헌하는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학생들이 공부하는 학습실을 ‘윤호일 스터디 홀’로 명명해 운영하고 있다.

  윤호일 동문은 “후배들이 ‘하나님을 잘 믿어라, 올바른 것을 추구하라, 봉사하라, 열심히 하라’라는 말을 실천할 수 있도록 가르쳐 달라.”고 당부하며 “선생님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대전고등학교 이홍구 교장은 “선생님들과 후배들이 선배님을 귀감삼아 나라와 모교, 후배들에게 도움이 되는 인재를 육성하겠다.”며 “선생님들을 대표해서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한편, 윤호일 동문은 대전고를 1961년에 졸업했고, 서울대 법대, 서울민사지방법원 판사, 미국 노트르담대학교 Juris Doctor 취득, 미국 Baker & Mckenzie로펌 파트너 변호사, (전)법무법인 우방 대표변호사를 역임했으며, 현재는 법무법인 화우의 대표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시사터치>

이전화면 | 인쇄 | 기사공유 :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윤리강령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발행소 : 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32번길 10, 301호(송촌동) 대표전화 : 070-8125-0306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