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편집 : 2018-12-13 23:51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충남>교육
충남교육청-홍성군, 온종일 돌봄교실 운영
2018-12-05 22:01:29
이용민 기자 yongmin3@daum.net


  

 ▲(앞줄 왼쪽에서 두 번째)김지철 교육감과 (오른쪽)유은혜 교육부 장관이 지난 3일 홍성초등학교 내 문을 연 '온종일 돌봄교실'을 살펴보고 있다.

  [시사터치] = 충남도교육청이 홍성군과 협력해 구축한 ‘온종일 돌봄교실’이 지난 3일 홍성초등학교에서 문을 열었다. 이날 개소식에는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등이 참석했고, 학부모 간담회도 함께 진행됐다.

  이날 문을 연 초등돌봄교실은 교육부와 KB금융그룹 간 협약에 따라 충남교육청이 제공한 유휴 교실을 KB금융그룹의 기부금으로 리모델링하고, 홍성군이 운영하는 방식으로 만들어진 전국 최초의 ‘학교-지자체 협업 운영 돌봄센터’이다.

  ‘온종일 돌봄교실’이란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의 하나로서 학교가 끝난 후 돌봄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부모가 퇴근할 때까지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인데, 그동안 시설과 인력 문제, 지역사회 참여 부족으로 지역연계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충남교육청은 홍성초등학교와 홍주초등학교의 활용 가능한 교실 3실과 2실을 KB금융그룹 지원금 2억 원으로 리모델링해 홍성군에 제공했으며, 홍성군에서는 돌봄 인력을 파견했다.

  이번 사례는 한아이도 포기하지 않은 교육을 실천하고 있는 충남교육청이 ‘홍성군 아이들 세상 만들기’ 조례가 있는 홍성군과 협력해 ‘지역기반 초등 돌봄 공동체 구축’을 위해 시작했다.

  이날 문을 연 ‘온종일 돌봄교실’은 오후 7시까지 맞벌이・저소득층・한부모 가정 등 따듯한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들에게 저녁 식사와 함께 안전한 보살핌을 제공하게 된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은 개소식 인사를 통해 “모든 아이들은 안전하고 따듯한 돌봄을 받을 권리가 있는 만큼 오늘 충남교육청과 홍성군의 사례가 전국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온종일 돌봄체계 현장지원단’을 연내에 출범시키겠다”고 밝혔다.

  김지철 교육감은 “홍성군의 사례를 기반으로 지자체와 협력체제를 구축해 지역특성에 맞은 초등 돌봄 체계가 확산될 것으로 기대하며 학생과 학부모에게 만족할 만한 돌봄 서비스 지원과 학교업무경감을 위해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충남교육청과 홍성군 관계자는 학교에서 흡수하지 못하는 초등 돌봄 학생들을 흡수해 학교교육을 정상화하고, 학생들의 전인적 성장지원과 안심하고 양육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할 방침이다.

  한편, 홍성군은 내포 신도시 지역 LH 아파트단지 안에 ‘아동통합지원센터’를 무상 임대해 12월부터 학교 밖 초등 돌봄교실 및 청소년 교실, 영유아 돌봄도 함께 운영한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시사터치>

이전화면 | 인쇄 | 기사공유 :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윤리강령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발행소 : 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32번길 10, 301호(송촌동) 대표전화 : 070-8125-0306
세종본부 :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2144(스마트허브 307호)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