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편집 : 2018-12-13 23:51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세종>행정
세종 문학계 큰 별 소설가 김제영 타계
2018-12-05 23:05:07
이용민 기자 yongmin3@daum.net


  [시사터치] = 세종시가 “세종 문학계의 큰 별이 졌다”며 소설가 김제영 씨의 별세를 애도했다.

  지난 4일 향년 90세로 별세한 김제영 씨는 조치원을 중심으로 지역문화 예술계의 큰 역할을 해왔다. 죽산 조봉암 선생의 비서로 일했고, 소설가이자 미술인, 언론인, 칼럼니스트 등 폭넓은 활동을 펼쳤다.

  세종시는 깊은 애도와 함께 유족에게도 위로의 말을 전했다.

  아래는 세종시 애도문 전문이다.

세종시 문학계의 큰 별이 졌습니다. 조치원에 터를 두고 지역문화예술계 큰 어른 역할을 해오신 소설가 김제영 선생이 별세하셨습니다.

김 선생님의 영전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유족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김제영 선생은 죽산 조봉암 선생의 비서로 일했으며, 소설가이자 미술인, 언론인, 칼럼리스트로 폭 넓게 활동하셨습니다.

단편소설 ‘역전소묘’를 통해 1960년대 조치원역을 배경으로 서민의 고달픈 삶을 어루만졌습니다.

진보적 문화예술인으로서 정의 실현과 민주화에도 많은 관심과 실천적 노력을 기울이셨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평안히 영면하시길 기원합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시사터치>

이전화면 | 인쇄 | 기사공유 :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윤리강령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발행소 : 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32번길 10, 301호(송촌동) 대표전화 : 070-8125-0306
세종본부 :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2144(스마트허브 307호)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