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편집 : 2022-08-14 12:54:00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대전>

황운하, 대전 오월드 동물병원 개설 확정
기사작성 : 2022-07-04 19:31:01
이용민 기자 yongmin3@daum.net


  

 ▲황운하 국회의원.(사진:황운하 의원실)

  [시사터치] = 동물진료 공백 상태가 이어졌던 대전 오월드에 동물병원 개설이 확정됐다.

  황운하(중구·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에 의하면, 지난달 24일 중구 소재 오월드 동물원은 대전시장을 개설자로, 동물병원 개설 신고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대전도시공사가 운영하는 오월드는 현행 수의사법에 따라 동물병원 개설 자격이 주어지지 않았다. 대전도시공사와 같은 공기업을 포함한 영리법인은 동물병원을 열 수 없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오월드는 상시고용 수의사의 간단한 동물의약품 처방만이 가능할 뿐 평상시는 물론 위급상황 시에도 동물의 치료를 위한 수술이나 부검, 인체용 의약품 사용이 불가능하다.

  이에 황운하 의원은 동물진료 사각지대를 해소하고자 작년 7월 동물병원 개설 자격에 지방공기업을 추가하는 수의사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후 개정안과 관련 농림축산식품부, 대전광역시, 대한수의사회 등 관계 기관의 의견수렴이 이뤄졌고, 기존 법체계 하에서 추가 검토를 선행한 결과 오월드 내 동물병원 개설이 가능해졌다.

  현행법에 의하면, 지자체가 설립한 동물병원은 수의직 공무원을 통한 진료가 가능하므로, 오월드의 경우 대전광역시가 동물병원을 개설해 3명의 진료 수의사를 두기로 한 것이다.

  황운하 의원은 “오월드 내 동물병원 개설을 통해 동물진료 사각지대를 해소하고자 백방으로 뛰었던 지난 1년을 좋은 결과로 마무리할 수 있어 다행스럽다”며 “이는 우리 사회의 구성원인 동물을 사랑하는 대전시민의 염원과 지자체, 관계기관 등 모두의 노력이 합쳐진 결실”이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시사터치>

이전화면 | 인쇄 | 기사공유 :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34408)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32번길 10, 301호(송촌동) 전화 : 010-3440-2139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