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편집 : 2018-07-18 18:35:05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세종>행정 부동산
3억원 이상 주택 매수, 입주계획·자금출처 신고해야
2017-09-27 20:30:21
이용민 기자 yongmin3@daum.net


 [시사터치] = 투기 과열지구로 지정된 행정중심복합도시에서 3억 원 이상의 주택을 매수할 때에는 입주계획과 자금의 출처를 신고해야 한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지난 26일부터 이 같은 조치가 시행됐고, 이는 지난 8.2. 부동산 대책의 후속 규제에 따라 개정된 부동산 거래 신고법 시행령에 따른 것이라고 밝혔다.

 주 내용은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조치원 등 읍면 제외) 내에서 3억 원 이상의 주택을 매매하는 계약(최초 아파트 정당계약 포함)을 체결한 매수자는 거래신고 시 자금조달(자기자금, 차입금 등) 및 입주계획(본인 입주, 본인 외 가족 입주, 임대 등)을 반드시 제출하도록 하고 있다.

 자금조달 및 입주계획서 제출을 회피하기 위해 계약일을 이번 조치 시행일 이전으로 신고하거나 자금조달 및 입주계획 정보를 허위로 작성·제출하여 적발되면 취득가액의 2%에 해당하는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된다.

 세종시는 소유권이전 등기 시 필수 서류인 부동산거래신고필증은 자금조달 및 입주계획서가 모두 제출된 후 발급되며 미제출에 대한 책임은 매수인에게 있다고 밝혔다.

 신동학 토지정보과장은 “자금조달계획서의 의무화를 통해 부모의 지원으로 고가의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 등 편법으로 증여하거나 가족 명의로 주택을 여러채 소유하는 것이 어려워져 투기수요를 억제하고 실수요자를 보호하여 주택시장 안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시사터치>

이전화면 | 인쇄 | 기사공유 :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콘텐츠 이용문의    윤리강령
등록번호 : 대전 아00217 등록일 : 2014. 12. 12. 발행·편집인 : 이용민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민
발행소 : 대전광역시 대덕구 송촌북로32번길 10, 301호(송촌동) 대표전화 : 070-8125-0306
세종본부 :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2144(스마트허브 307호)
이메일 : sisatouch@sisatouch.com Copyright 시사터치 All rights reserved.